류현진, 아시아 최초 사이영상 1위 표 획득...디그롬, 2년 연속 수상

2019-11-15(금) 16:38
LA 다저스의 류현진 선수가 아시아 출신 선수로는 처음으로 사이영상 1위 표를 획득하는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습니다.

류현진은 미국야구기자협회가 발표한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발표에서 1위 표 1장을 포함해 2위 표 10장, 3위 표 8장을 얻어 3명의 후보 가운데 2위에 올랐습니다.

1위 표 29장, 2위 표 1장을 받은 뉴욕 메츠의 제이컵 디그롬이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사이영상의 영광을 안았습니다.

류현진은 올 시즌 14승 5패, 평균자책점 2.32를 기록하며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1위를 차지했습니다.

하지만 디그롬에게 탈 삼진과 투구이닝, 피안타율에서 밀리며 사이영상 수상의 영광을 누리진 못했습니다.
신동아방송 news@sdatv.co.kr
이 기사는 신동아방송 홈페이지(http://www.신동아방송.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sdatb@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