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12.06(금) 16:43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여수 앞바다서 맹독성 파란고리문어 발견

- 선상 갑오징어 낚시 중 바늘에 걸려 올라와...-

2019-11-15(금) 11:14
[신동아방송 김기남 취재 본부장]

청산가리 10배의 독성을 지닌 '파란고리문어' 한 마리가 여수 앞바다에서 낚시에 걸려 잡혔다.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이철우)는 “오늘 오전 8시 30분경 여수시 남면 안도리 소유항 동쪽 3.3km 앞 해상에서 선상낚시를 하던 낚시배 돌풍 호(9.77톤, 여수선적)에서 낚시꾼이 낚시에 걸려 올라온 문어가 맹독성 문어로 의심된다는 선장 김상수(43세, 남) 씨의 신고를 받고 문어 사진을 찍어 국립수산과학원에 자문을 의뢰했다”라고 15일 밝혔다.

국립 해양생물자원 김해성 박사 의뢰 결과 이 문어는 맹독인 '파란고리문어'라고 통보했으며, 여수해경은 조업 중인 선박들에 주의를 당부했다.

'파란고리문어'는 주로 남태평양 해역 등 따뜻한 바다에 서식하며, 이번 여수 앞바다에서 잡힌 파란고리문어는 길이 7센티, 무게는 약 10그램으로 ‘테르로도톡신’이라는 무서운 독을 지니고 있다.


해경 관계자는 “돌풍 호 선장 김상수 씨로부터 파란고리문어를 수거해 국립수산과학원에 인계했으며, 최근 기후변화로 우리나라 연안에서도 아열대성 생물의 출연이 증가하고 있고, 이들은 독성을 지닐 가능성이 높아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전했다.
신동아방송 김기남 취재 본부장 tkfkddl5968@naver.com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주)신동아방송 등록번호 : 서울 아02766 최초등록일:2013년5월26일 제호:신동아방송SDATV 발행인/편집인/대표이사:이신동
전화 02)571-9301 팩스0505)300-8014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효석
본사: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280-9 봉산빌딩 5층 501호 송출사무소: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70(양재동) 이메일:sdatb@naver.com
< 주)신동아방송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